추천테마

[유의사항!]제공되는 모든 정보는 투자판단의 참고자료이며, 이용에 따른 최종 책임은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애플페이 국내 상륙... 이달 말 시범서비스 시행 이루온나이스정보통신
작성일 : 2022-11-08 조회 : 75

소문만 무성했던 애플의 간편 결제 서비스인 '애플페이'가 이달 말부터 국내에 상륙할 전망입니다.

 

7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현대카드 애플사와 국내 애플페이 도입 독점계약을 맺고 국내 상용화를 위한 작업을 진행하고 있는데요. 카드 결제 단말기 위탁 관리 업체인 대형 밴(VAN) 사 6곳과 계약을 맺고, 애플페이 사용이 가능하도록 기존 단말기를 근거리무선통신(NFC) 단말기로 업그레이드 하고 있습니다. 국내 카드 결제 단말기 대부분은 마그네틱 보안전송(MTS) 방식을 쓰는데 반해, 애플페이는 NFC 방식의 단말기와 호환하기 때문입니다.

 

또 이달 30일부터 전 가맹점 도입에 앞서 시범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입니다. 현대카드는 신세계백화점 및 편의점 등 일부 지점에서 먼저 시범서비스를 운영하면서 오류 등을 확인하고 12월 말에 전 대형가맹점을 대상으로 공식 결제가 이뤄지도록 한다는 계획입니다.

 

금융업계 한 관계자는 "단말기 교체를 하지 않아도 되는 가맹점을 상대로 시스템 업그레이드만 진행해 애플페이 서비스를 시범적으로 시작하는 것으로 안다"라면서 "모든 가맹점으로 서비스를 확대하는 시기는 단말기 지원금에 대한 법적 리스크 문제가 마무리된 후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현재 국내에서 NFC 단말기를 통해 결제가 가능한 가맹점 수는 약 6~7만개 수준으로 알려졌습니다.


애플페이 국내 상륙이 임박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카카오페이 측이 애플페이의 국내 도입에 대해 "예의주시하고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지난 1일 백승준 카카오페이 사업총괄 리더는 3분기 실적발표 후 진행한 컨퍼런스콜에서 '애플페이 한국 진출로 인한 오프라인 결제 시장 영향'을 묻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아울러 백승준 리더는 근거리무선통신(NFC) 방식의 결제 단말기 보급이 저조한 상황이 애플페이 확산에 어려움으로 작용할 것이라 내다봤는데요. 그는 "애플페이는 NFC 방식의 카드단말기를 쓰고 있는데 국내 오프라인 시장은 대부분 MTS 방식이어서 기본적으로 결제 디바이스를 NFC 방식으로 전환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고 전환을 위해 상당한 비용이 소요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며 "이에 대해 카드사와 논의 중이라고는 하나 신규 결제 단말기를 보급하는 데 필요한 비용을 가맹점이 일부 또는 전부를 부담해야 된다"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카카오페이는 애플페이의 범용성 확보 측면을 지속적으로 체크하면서 변화에 대해 예의주시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 가맹점과 사용자를 연결하는 지도 기반 '내 주변 서비스' 같이 다양한 부가서비스로 대응전략을 마련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